4년이지난 지금도 불편함 없이 잘 지내고 있고 수술을 해 주신 원장님께 감사드린다. 장은혜 간호사 2016-10-09
이름 수술명   근시 난시 동공
크기
각막
두께
목표
시력
수술 후
3개월 시력
수술 후
1년 시력
장은혜 간호사 무통 A Plus라섹(2012Y) R -4.00 7.8 547 1.0 1.5 1.2
L -3.40 -0.85 7.8 550 1.0 1.5 1.5

나는 중학교때부터 눈이 나빠지기 시작했고 안경을 끼기 시작한건 중3때부터였다. 

하지만 안경을 껴도 학년이 올라갈수록 더 나빠졌고 매년 안경도수를 다시 맞춰야 했다.

안경을 껴도 맨 뒷자리에 앉게 되면 눈을 찡그리면서 봐야한다거나 운동을 할 때 얼굴에 땀이 나면 안경이 계속 흘러내렸고,

피구나 발야구를 할 경우에는 공에 맞을까봐 맘 졸이면서 했던 기억이 있다. 운동을 좋아하는 나로서는 많은 불편함이 있었던 것 같다. 

 

20살에는 한창 외모에 관심이 많아져서 소프트렌즈를 끼게 되었다. 하지만 눈이 너무 건조해지고 정말 많이 간지러워서 낄 수가 없었다.

그러다 좋은 기회로 밝은명안과에 입사하게 되었고, 원장님께서 수술을 해주셨다. 직원이였지만 내가 직접 수술을 받아보기 전에는

수술하신분들이 어떤지 직접적으로 와닿지 않았다. 증상들을 알고만 있는 것보다 내가 직접 수술을 받아보니 환자분들이 수술 후 초반에 느끼는 증상들과

회복과정을 직접 느껴볼 수 있어서 더 좋았던 것 같다. 

시린느낌외에는 통증도 없어서 출근도 하고 정상적으로 활동했었다.

수술당일날도 그냥 혼자 집에 갔고 부모님은 그날 내가 수술하고 온지도 모르셨다. 딸이 말도 없이 수술하고 와서

조금 놀라셨지만 괜찮은 내 모습을 보고는 쿨하게 방으로 들어가셨다. 수술 후 좋았던 점은 아침에 일어나서 안경을 찾지 않아도 되고, 수영을 할수있다는 거였다. 

 

안경 때문에 물안경도 못껴서 배울 생각도 안했었다. 그리고 어느날 문득 차를 타고 가다 먼 산을 보게 됐는데

너무 선명하게 잘 보여서 옆에 있는 동생 어깨를 쳐가면서 호들갑스럽게 감탄했던 적이 있었다.

수술전에는 안경을 써도 그렇게 까지 본 적이 없었고 4년이지난 지금도 불편함 없이 잘 지내고 있고 수술을 해 주신 원장님께 감사드린다. 

 

전화상담
빠른 전화상담이 가능합니다.
원장님 직접 상담을 원하시는 경우
온라인 상담에 남겨주세요.
SMS 상담
빠른 SMS 상담이 가능합니다.
원장님 직접 상담을 원하시는 경우
온라인 상담에 남겨주세요.
상담 및 예약 문의
02.533.6363
진료시간
월~목 : 오전 10시 ~ 오후 7시
수요일 : 오전 10시 ~ 오전 12시
토요일 : 오전 10시 ~ 오후 4시 (점심진료)
점심시간 : 오후 1시 ~ 오후 2시
※ 일요일 및 공휴일 휴무입니다.
오시는 길


지하철 2호선 강남역 10번 출구
지하철 9호선 신논현역 6번 출구
미쏘(MIXXO) 건물 9층
로그인


* 수술후기는 로그인 후 열람 가능합니다. *
비밀번호
비밀번호를 입력 해주세요.